IBS 김빛내리 단장, 한국인 최초 영국 왕립학회 회원 선정

  • 몇가지질문 2021.05.08
  • IBS 김빛내리 단장, 한국인 최초 영국 왕립학회 회원 선정 기초과학연구원 김빛내리 RNA 연구단장(서울대 생명과학부 석좌교수)이 영국‘왕립학회(The Royal Society)’ 외국인 회원으로 선정되었다. 한국인으로서는 최초다. 왕립학회는 1660년 영국 런던에서 창립된 세계 최고 권위의 학술단체다. 자연과 기술에 대한 유용한 지식의 개선 및 수집, 합리적 철학 체계의 건설이 목적이다. 영국의 과학 한림원으로서 국가 과학 연구 진흥과 정책 수립을 이끄는 한편, 국제 자연과학 연구의 중심으로 기능하고 있다. 왕립학회는 ‘자연지식의 개선에 대한 심대한 기여’를 기준으로 엄격한 심사를 거쳐 매년 62명 이내의 회원을 선출한다. 그중 외국인은 자연과학 전 분야에 걸쳐 전 세계 10여 명에 불과하다. 아이작 뉴턴, 찰스 다윈, 알베르트 아인슈타인 등 세계사를 바꾼 저명 과학자가 회원으로 활동했으며, 현재까지 280여 명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하였다. 이러한 전통과 권위로 인해 왕립학회 회원은 과학자 최고의 영예로 여겨진다. 김 단장은 2012년 IBS RNA 연구단장으로 부임하여 RNA와 유전자 조절을 연구하고 있다. 전령RNA의 분해를 막는 '혼합 꼬리'를 발견(2018, Science)하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의 원인인 SARS-CoV-2의 RNA 전사체를 세계 최초로 분석(2020, Cell)하는 등 독보적 성과를 창출한 RNA 분야 세계적 석학이다. 이러한 학문적 권위를 국내외에서 인정받아, 2010년 국가과학자, 2013년 유럽분자생물학기구(European Molecular Biology Organization) 외국인 회원, 2014년 미국국립과학원(National Academy of Sciences, NAS) 외국인 회원, 2014년 한국과학기술한림원(Korean Academy of Science and Technology) 정회원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로써 김 단장은 한국인으로서는 유일하게 세계적으로 가장 권위 있는 두 개의 학술원(미국국립과학원, 왕립학회)에서 모두 회원으로 선정되었다. http://www.ibric.org/myboard/read.php?Board=news&id=330560&SOURCE=6

  • BOOM 0
  • facebook kakaostory instagram naver blog naver band twitter
  • 이전 게시물 다음 게시물    목록보기

핫이슈 유머

no 제목 일자 분류
506226 하루만에 '60달러→0달러' 폭락한 가상화폐…마크 큐번도 당했다 06.19 핫이슈 유머
506074 삼성전자 불륜 사건 06.19 핫이슈 유머
506073 대장내시경 검사 06.19 핫이슈 유머
506072 소개팅 어플 30대 남녀 인기 검색어 06.19 핫이슈 유머
506071 코로나 곧 종식 06.19 핫이슈 유머
506070 유럽 주요 국가들 한인 교민 수 06.19 핫이슈 유머
506069 부모님 맞춤법 지적하는 와이프 06.19 핫이슈 유머
506068 40년만에 이룬 공무원의 꿈 06.19 핫이슈 유머
506067 나 촉법인데? 06.19 핫이슈 유머
506066 구남친의 흔적 06.19 핫이슈 유머
506065 이번주에 방송한 골목식당 파스타집 가격 06.19 핫이슈 유머
506064 카페 지으려고 오름 훼손 06.19 핫이슈 유머
506063 요즘 80~90년대생 남자들 사이에서 급증한다는 병 06.19 핫이슈 유머
506062 현관문 치며 난동 부린 남자 06.19 핫이슈 유머
506061 '선착순' 얀센.. 예약률 가장 높은 곳은 서울, 가장 낮은 곳은 경북 06.19 핫이슈 유머